전북경찰청, 숙향 작가 갤러리 작품 전시
상태바
전북경찰청, 숙향 작가 갤러리 작품 전시
  • 정해성 기자
  • 승인 2020.02.10 1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신문=정해성 기자] 전북경찰청은, 지난 3일부터 한 달간 서양화가 숙향 작가의 『마법에 걸린 시간』을 전북청전시공간 1층 아트홀에 전시하고 있다.

이번 전시작은 100호 4점을 포함한 23점의 해바라기를 소재로 하여 반구상계열의 화풍을 겨냥한 사실주의적 맥락을 견지하면서 표현대상의 외형미와 작가의 내면적 미의식과의 밀도 높은 작품들을 볼 수가 있다.

전북경찰청 기획초대전 4번째 작가로, 전북미술대전초대작가로 활동하고 있다.

작가의 작품은 선을 위주로 한 노련한 붓 터치나 세부묘사에 연연함이 없이 여성적인 우아함과 남성적인 양강의 미가 조합된 작품들을 감상할 수 있다.

조용식 전북청장은 “작가의 수준 높은 미술작품을 전북경찰청에서 볼 수 있어 기쁘다. 경찰가족 뿐만 아니라 청사를 방문하는 지역주민들도 정서적 안정을 찾을 수 있는 기회가 되면 좋겠다.”고 했다.

전북경찰은 지역주민에게 문화공간을 제공하기 위해서 2003년부터 갤러리 ‘아트홀’에 미술작품을 전시해 오고 있다. 일반 갤러리 보다 많은 사람들이 오가며 작품을 볼 수 있기 때문에 작가들에게도 작품을 알릴 수 있는 계기가 되며, 전북경찰청을 찾는 지역주민들에게도 미술문화 향유권 확대에 기여해 왔다.

내외신문 / 정해성 기자 hsj3112@hanmail.net


주요기사
이슈포토
  • 강제개종 희생자 故 구지인씨 2주기 추모식
  • 현대차 경영참여 선언 했던 엘리엇펀드 지분 전량매각 왜?
  • 손흥민, 극장골 후 7경기 만에 골 침묵 깨다..토트넘, 노리치 시티에 2-1 승리.
  • IOC, 中 우한 개최 예정 도쿄올림픽 복싱 예선 ′취소′
  • 박성광 前매니저 임송, 9개월만 심경토로 ″외모 비하에 가족까지 악플…엄청 스트레스″
  • 봉준호의 '기생충': 한국영화 아카데미 4관왕의 쾌거 세계를 놀라게 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