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을의반란6화] 5개째 대형마트가 들어오는데 하남시 소상공인이 흑자가 날 수 있다고 보고서 작성한 한심한 국책연구소
상태바
[을의반란6화] 5개째 대형마트가 들어오는데 하남시 소상공인이 흑자가 날 수 있다고 보고서 작성한 한심한 국책연구소
  • 전태수 기자
  • 승인 2020.01.23 2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황당한 보고서 단한곳의 조사로 흑자가 날 수 있다고 하고
보고서도 5개월뒤에 제출하고
한심한 국책연구소를 고발합니다

제6화에서는 하남시에서 코스트코 입점 때문에 일어난 참으로 한심한 국책기관을 고발합니다.

국책연구소가 당연히 공정하게 보고서를 작성해야 함에도 불구하고 기업편에서 보고서를 쓴 정황이 곳곳에서 나타납니다.

이런 보고서를 보고도 힘없이 무방비로 보고만 있어야 하는 을(소상공인들)이 1000명 넘게 시위를 9개월째 하고 있는 현장과 그분들의 이야기를 들어 줬습니다.


관련기사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정세균 국무총리 담화문 발표 "앞으로 보름간 코로나 잡을 결정적 시기"
  • 화성시 화성갑 미래통합당 김성회 예비후보, 21대 총선 승리로 보국안민•억강부약 정치신념 반드시 이뤄낼 것...
  • 화성시 A유치원, 도 넘은 원장 갑질에 교사 인권 짓 밟혀...
  • 오연복 시인, 감성시집 & 부다페스트 아리랑 가곡 CD-Book 출간
  • [내외신문 포토] 봄소식 알리는 봉은사 홍매화
  • 당진시, 코로나19 확진자 0명, 자가격리자 5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