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을의반란6화] 5개째 대형마트가 들어오는데 하남시 소상공인이 흑자가 날 수 있다고 보고서 작성한 한심한 국책연구소
상태바
[을의반란6화] 5개째 대형마트가 들어오는데 하남시 소상공인이 흑자가 날 수 있다고 보고서 작성한 한심한 국책연구소
  • 전태수 기자
  • 승인 2020.01.23 2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황당한 보고서 단한곳의 조사로 흑자가 날 수 있다고 하고
보고서도 5개월뒤에 제출하고
한심한 국책연구소를 고발합니다

제6화에서는 하남시에서 코스트코 입점 때문에 일어난 참으로 한심한 국책기관을 고발합니다.

국책연구소가 당연히 공정하게 보고서를 작성해야 함에도 불구하고 기업편에서 보고서를 쓴 정황이 곳곳에서 나타납니다.

이런 보고서를 보고도 힘없이 무방비로 보고만 있어야 하는 을(소상공인들)이 1000명 넘게 시위를 9개월째 하고 있는 현장과 그분들의 이야기를 들어 줬습니다.


관련기사

주요기사
이슈포토
  • 부산경찰청, 고의‧허위 교통사고로 8천만원 가로챈 보험설계사 등 23명 검거
  • 계간 별빛문학 여름호 출판 기념회 및 시상식 열려
  • 이정은, KBS 2TV‘한 번 다녀왔습니다’ 엄마손수건으로 잇는 ‘남매 상봉’의 기대감 상승
  • '집값 안 떨어진다' 논란의 진성준 "참으로 힘든 하루였다"
  • 한국다선문인협회 꽃 시화 공모 시상식 성료
  • 샘터문인협회, 이정록 시인 소비자평가우수 대상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