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수욕장 시설물 철거 관련 금품 받아 챙긴 해운대구청 간부 공무원 구속
상태바
해수욕장 시설물 철거 관련 금품 받아 챙긴 해운대구청 간부 공무원 구속
  • 정해성 기자
  • 승인 2020.01.20 15: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신문=정해성 기자] 부산 해운대구의 한 공무원이 해수욕장 시설 설치 및 철거와 관련 금품을 수수한 혐의로 경찰에 붙잡혔다.

20일 부산경찰청 지능범죄수사팀은, 수뢰 및 뇌물공여 혐의로 부산 해운대구 간부 공무원 A씨(50대)를 구속하였다고 밝혔다.

A씨는 해수욕장 시설물 설치 및 철거공사와 관련 업체 대표로부터 고급시계와 현금 등 수천만원 상당의 금품을 수차례에 걸쳐 받아 챙긴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해수욕장 시설물 관련 공무원과 업자 사이에 금품이 오간 정황을 포착 수사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경찰은 A씨가 금품을 받고 업자에게 편의를 제공한 것으로 보고 수사를 확대 할 방침이다.

경찰은 압수수색 및 계좌 추적을 통해 범죄사실을 입증 지난 15일 A씨를 구속하는 한편, 여타 관련자들에 대해서는 수사가 진행중으로 구체적인 내용은 확인해 줄 수 없다고 밝혔다.

내외신문 / 정해성 기자 hsj3112@hanmail.net


주요기사
이슈포토
  • 강원경찰청 경찰의 날 사진 전시회
  • 동해지방해양경찰청,독도 북동방 약 168Km 해상 전복선박 발생
  • 남북경협이 필수인 이유 2화 -대북제재로 인해 북한 지하자원 중국 독점화
  • 샘터문학헌장비원 시비제막식 거행
  • 동해해경, 연안안전사고 위험예보제 ‘주의보’ 발령
  • [위너는 어떻게 결정되는가 서평]여론을 과학적으로 읽고 승리 전략을 수립하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