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태경 "혁신 통합하면 부.울.경 전승할 것"
상태바
하태경 "혁신 통합하면 부.울.경 전승할 것"
  • 김봉화 기자
  • 승인 2020.01.16 17: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황교안 대표 반통합 세력을 통제하느냐에 따라 혁신통합 여부가 결정될 것-
하태경 새로운보수당 책임 대표가 국회에서 열린 전체 회의에서 모두 발언을 하고 있다.
하태경 새로운보수당 책임 대표가 국회에서 열린 전체 회의에서 모두 발언을 하고 있다.
[내외신문=김봉화 기자] 새로운보수당 하태경 책임대표는 16일 "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얼마나 당 내부에 있는 반통합 세력을 제어하느냐에 따라 국민들이 반통합 세력을 통제하느냐에 따라 혁신통합 여부가 결정될 것"이라고 말했다.
 
하 대표는 이날 오후 부산시청 대강당에서 열린 '대학생 리더십 아카데미'에서 강연을 하기에 앞서 기자들을 만나 "황 대표는 통합 의지가 강하지만 내부에 반통합 세력이 존재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보수통합에는 묻지 마 마이너스 통합과 혁신 플러스 통합이 있는데 혁신 통합 야당이 1당이 되도록 성공시키겠다"며 "혁신 통합이 되면 부·울·경에서 전승하는 100대 빵(0)이 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민심은 이미 '반문'(반문재인)인데 한국당이 다시 태어나는 게 필수로 이미 5명이 불출마한 부산이 모범사례인 만큼 한국당이 새롭게 태어날 수 있는 에너지가 부산에서 나타나고 있다"고 평가했다.
 
또한 하 대표는 혁신 통합 로드맵과 관련 "빠르면 빠를수록 좋으며 하루 만에 끝낼 수도 있다"며 "탄핵 잘했다 못 했다 말하는 사람은 들어오지 말라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통합 이후 공천 문제와 관련 "공천룰은 지금 이야기할 단계는 아니다. 지금은 이기기 위해서 보수가 새롭게 태어나야 한다고 알려야 한다"며 "혁신 통합 정당에 리더십을 어떻게 구축할 것인가에 달려있고 그 지도부가 공천룰을 정할 것"이라며 같이 말했다.
 
내외신문/김봉화 기자 kbs@naewaynews.com
 

주요기사
이슈포토
  • 부산경찰청, 고의‧허위 교통사고로 8천만원 가로챈 보험설계사 등 23명 검거
  • 계간 별빛문학 여름호 출판 기념회 및 시상식 열려
  • 이정은, KBS 2TV‘한 번 다녀왔습니다’ 엄마손수건으로 잇는 ‘남매 상봉’의 기대감 상승
  • '집값 안 떨어진다' 논란의 진성준 "참으로 힘든 하루였다"
  • 한국다선문인협회 꽃 시화 공모 시상식 성료
  • 샘터문인협회, 이정록 시인 소비자평가우수 대상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