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4] 태안해경, 원거리 미신고 출항 레저보트(2명) 연락두절, 총력 수색 대응 중
상태바
[속보4] 태안해경, 원거리 미신고 출항 레저보트(2명) 연락두절, 총력 수색 대응 중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0.01.16 13: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 연락 두절된 수색중인 레저보트 A호 / 태안해양경찰서 제공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태안해양경찰서(서장 하만식)는 운항구역을 벗어나 미신고 출항한 레저보트 A(2명 승선, 1.92) 연락두절로 모든 수색구조 세력을 동원해 집중 수색 중이라고 16일 밝혔다.

충남 태안에 사는 조종자 김모씨(59)와 잠수사 정모씨(나이 미상)는 어제 15일 저녁 6시 넘어 스크류 어망에 걸린 근해연승 어선 B(26, 사천 선적)의 연락을 받고 신진 연포항을 미신고 출항했다. 그날 저녁 9시 넘어 격비도 남서방 40마일 떨어진 해상에서 B호 스크류에 감긴 어망을 제거한 후 귀항 차 이동하였으나 이후 연락이 두절된 것으로 알려졌다.

태안해경은 중부청 소속 항공기 3대를 비롯해 경비함정 및 연안구조정 17척과 해경구조대 등 수색구조세력을 총동원해 집중적인 수색구조에 나서는 한편, 해군과 충남소방, 태안어선안전국 등 유관기관을 통해 수색구조 협조요청에 나서는 등 총력 대응에 나서고 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계간 별빛문학 여름호 출판 기념회 및 시상식 열려
  • 이정은, KBS 2TV‘한 번 다녀왔습니다’ 엄마손수건으로 잇는 ‘남매 상봉’의 기대감 상승
  • [이호연 칼럼] 치솟는 아파트 값을 잡기 위한 특단의 대책
  • 아픔 속에 ‘위로’를 주는 이야기 ’부다페스트 스토리’
  • '집값 안 떨어진다' 논란의 진성준 "참으로 힘든 하루였다"
  • KBS2‘한 번 다녀왔습니다’ 이초희, 대학생 매력 넘치는 촬영 비하인드 사진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