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초고층아파트 지하주차장서 차량 털려던 20대 보안요원에 덜미
상태바
부산 초고층아파트 지하주차장서 차량 털려던 20대 보안요원에 덜미
  • 정해성 기자
  • 승인 2020.01.15 11: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신문=정해성 기자] 부산해운대 초고층 아파트 지하주차장에서 차량털이를 시도한 2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15일 부산해운대 경찰서는 절도 미수 혐의 등 혐의로 A(20)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14일 새벽 2시 40, 부산 해운대구 우동 마린시티 초고층 아파트 지하주차장 주차차량에서 금품을 훔치려 한 혐의를 받고 있다.

한편 A씨는 차량에 있는 물품을 훔치려고 고급 승용차 손잡이를 열어보는 등 범행을 시도하다가 보안용원에 발각 됐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범행동기 및 여죄 수사를 진행하고 있다.

내외신문 / 정해성 기자 hsj3112@hanmail.net

 

 


주요기사
이슈포토
  • 강용석 ″내 아내 장지연 모른다″…거짓말 들통
  • 김건모 피의자 신분 소환 조사 계획에..파혼설까지?
  • 김희철♥모모 공개열애…13살차이 한일 커플
  • 정봉주 “진중권, 공부 안 하는 친구…소XX처럼 되새김질만 해” 비난
  • 리얼돌 수입 및 판매 소강상태 잠잠해지자 리얼돌 체험방 등장.
  • 손석희 ‘뉴스룸’ 하차 의혹 해명…“사측 제안에 동의…타사 이적 제안 없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