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을의반란] 누가 하남 전통시장을 다망하게 했나?. 이명박근혜 정부 시절 집중 된 허가?
상태바
[을의반란] 누가 하남 전통시장을 다망하게 했나?. 이명박근혜 정부 시절 집중 된 허가?
  • 전태수 기자
  • 승인 2020.01.11 15: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구30만 광주시 대형마트 1개/26만....하남시 5개.인허가? 미완공도로에도 허가?

인구30만 경기도 광주시 대형마트 1개 반면/26....하남시 5..3천만 소상공인이 연합회 생존권 투쟁을 해도 묵묵부답

이명박근혜 정부에서 집중 된 하남시 대형유통마트 허가 이후 하남시 소상공인들 피해가 가장 크게 보이는 코스트코 불법 도로 인허가 등 과연 갑의 보이지 않는 폭풍에 하남시 소상공인들 을들이 뭉쳤습니다.

2020110일 을의반란을 시작하며 대명천지에 이런 일도 있나 하는 생각 입니다.

중소기업부, 하남시 국회, 외면하는 하남시 눈물겨운 사연들을 10회에 걸쳐 속속들이 밝혀봅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박성광 前매니저 임송, 9개월만 심경토로 ″외모 비하에 가족까지 악플…엄청 스트레스″
  • 봉준호의 '기생충': 한국영화 아카데미 4관왕의 쾌거 세계를 놀라게 하다!
  • [포토] 장혜진 '행복한 미소' (사랑의 불시착 종방연)
  • 보수단일후보 가능할까?
  • ´미투 무혐의´ 김흥국 심경고백… ˝믿어준 가족 고마워, 미투 지목 여성 수감中˝
  • ′우한 폐렴′ 중국 여성 치료비 한국 부담에 ′갑론을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