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배워본당진’에 시민․봉사단체 등 17개 팀 참여
상태바
당진시 ‘배워본당진’에 시민․봉사단체 등 17개 팀 참여
  • 강봉조 기자
  • 승인 2019.12.30 07: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능기부로 만든 ‘꿀 팁’ 유튜브 영상 콘텐츠
▲사진 키즈플라워 편과 권순우 선수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당진시는 올해 소셜미디어 콘텐츠로 선보인 배워본당진에 모두 17개 팀의 시민들이 재능기부가 이어졌다고 30일 밝혔다.

배워본당진은 시민이 직접 시가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의 일일 유튜버로 참여해 자신이 가진 재능과 노하우를 다른 시민과 공유하는 재능기부 프로젝트다.

지난 530일 시의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된 함께 해보는 집 밖 도전기첫 편을 시작으로 시가 특별 섭외한 테니스 국가대표 권순우 선수 편과 참여자 하이라이트 편을 포함해 올해 모두 20편의 배워본당진영상이 제작 됐다.

재능기부에는 초등학생부터 어른까지 다양한 연령에서 참여했으며, 콘텐츠도 프랑스 자수, 화병꽂이, 리폼 냅킨아트, 우쿨렐레, 홈 바리스타, 모란 그리기, 체스, 요리, 민요, 냉동실청소에 이르기까지 알아두면 쓸모 있는다양한 꿀 팁이 가득했다.

특히 참여자 중 시에서 추진한 여성 일자리와 평생학습, 주민자치, 청년사업 등 다양한 정책 등을 통해 배운 재능을 다시 기부한 경우도 있어 시의 정책이 시민 간 정보 공유의 역할을 했으며, 재능기부 참여자 개인에게 새로운 활력소가 되어 준 사례도 있었다.

정리의 달인 편에 참여한 백향선 씨는 갱년기 우울증을 앓고 있었는데 배워본당진 출연을 결심하고 준비하면서 그런 무력감을 떨칠 수 있는 계기가 된 것 같아 좋았다고 밝혔으며, 바리스타편 오누리 씨는 상상만 했던 일일 유튜버를 해볼 수 있어 좋은 기회가 된 것 같다고 참여 소감을 전하기도 했다.

시 관계자는 배워본당진의 유튜브 분석 결과 시청 단위시간이 높고 구독자를 유치하는데 도움이 된 것으로 확인됐다자신의 재능을 함께 공유하는 선한 영향력을 가진 콘텐츠가 확산되는데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배워본 당진 전체 20편 중 가장 조회 수가 높은 영상은 테니스 국가대표 권순우 선수 편으로 13000회를 돌파했으며, 일반 시민 재능기부 영상 중에는 2000회를 넘긴 복이 들어오는 민화 그리기편이 가장 조회 수가 높았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을의반란77화] 용산참사 또 일어나나? 동서울 터미널 1화....땅주인 산업은행,신세계 자회사와 한진중공업은 왜?
  • 중소상공인단체중앙회 정인대 회장 "소상공인연합회 공적자금 50억 논란 등 수많은 잡음, 법정단체 취소해야"
  • 김정호 의원, "대형 복합쇼핑몰 모든 상권의 블랙홀 규제 해야"
  • 옹진군, 군민상 수상자 선정
  • 용산참사 또 일어나나? 심각한 동서울터미널 개발사업 2화 ....한진중공업(산업은행) 동서울터미널 부지 저가 매각 의혹 분석
  • 샘문 평생교육원 문예대학 수료식 성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