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퀸에 전영혜'.. 인터내셔널 슈퍼퀸 광고모델 콘테스트
상태바
'슈퍼퀸에 전영혜'.. 인터내셔널 슈퍼퀸 광고모델 콘테스트
  • 김학영 기자
  • 승인 2019.12.16 12: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번 대회는 인터내셔널 슈퍼퀸 전영혜(60대) 시니어모델의 당당하고 자신감있는 워킹과 과감한 포즈와 포스 그만의 독톡한 개성은 심사위원과 내빈들을 사로 잡는 매력 포인트가 된것 같다. 퀸 전영혜 시니어모델은 세계를 향해...
인터내셔널 슈퍼퀸 전영혜(60대) 시니어모델

[내외신문 김학영 기자] 2019인터내셔널 광고모델 콘테스트가 지난 13일 서울 강남구 뉴 힐탑호텔 그랜드볼룸에서 본선 대회가 열렸다. 

이번 대회는 인터내셔널 슈퍼퀸 광고모델협회와 K-POP홀딩스 주관으로, 대회는 예선부터 1500여명이 몰려 미의 각축장을 예고했다. 예선을 통과한 본선 진출자 140여명은 이날 미스·미시즈·시니어 부문별로 화려한 워킹쇼와 단체군무·퍼레이드를 선보였다.  

시니어모델 부문에 참가한 교수가 60대 부문 퀸 을 거머쥐면서 심사위원들과 내빈들의 우뢰와 같은 박수 갈채를 받으며,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전영혜(60) 시니어모델의 당당하고 자신감있는 워킹과 과감한 포즈와 포스 그만의 독톡한 개성은 심사위원과 내빈들을 사로 잡는 매력 포인트가 된것 같다. 퀸 전영혜 시니어모델은 '제이엑터스아카데미'에서 시니어 모델 수업을 배웠으며, 세계를 향해 더욱더 발전해 가리라 믿고 있다. 

이 세상에 공짜는 없다라는 말처럼 숫한 역경과 위킹 연습과 노력과 땀 으로 일어낸 성과라고 생각하며, 때로는 너무 힘들고 고달퍼서 포기하고 싶을때도 있었고 한없이 눈물 짖기도 했다며, 그러나 전영혜는 포기 하지 않았다며 기회가 주워진다면 후진 양성을 위해 각종 행사 와 콜라보 해서 멋진 패션쇼를 맏아서 연출를 해볼 생각이라며 소감을 말했다. 

이들은 향후 신문·방송 등 각종 미디어를 통해 광고 모델로 활동하게 된다.

내외신문 / 김학영 기자 hyk7117@naver.com

 

 


주요기사
이슈포토
  • 윤석열, 배신과 보복의 막장 드라마
  • 박근혜 前대통령 “단체이름으로 누군가를 지지하지 말라했다.”
  • 5.18 광주정신을 모독한 윤석열은 대통령이 되어서는 안된다 !
  • 김건희 도이치모터스 주가조작 의혹 사건 즉각수사 촉구 기자회견
  • 제21회 천등문학상 시상식 거행
  • 자영업자 두 번 울리는 손실보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