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교육청, 2019년 인천교육정책연구 연차보고회 개최 ‘학교, 삶을 [담:따]’
상태바
인천시교육청, 2019년 인천교육정책연구 연차보고회 개최 ‘학교, 삶을 [담:따]’
  • 조성화 기자
  • 승인 2019.12.04 17: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인천교육정책연구 성과 공유
교육의 가치, 교육생태계, 인천교육의 미래를 담고 닮아가기 위한 2019 인천교육정책연구 콘퍼런스 성료
인천교육정책연구소, 인천교육포럼, 교육정책연구두레의 연구 결과를 교육공동체와 공유하고 토론하는 시간 가져
인천시교육청_연차보고회
인천시교육청_연차보고회
인천시교육청_연차보고회
인천시교육청_연차보고회
인천시교육청_연차보고회
인천시교육청_연차보고회
인천시교육청_연차보고회
인천시교육청_연차보고회
인천시교육청_연차보고회
인천시교육청_연차보고회

인천시교육청(교육감 도성훈)은 올 한 해 인천교육에 대한 연구 성과를 공유하는 ‘2019 인천교육정책 콘퍼런스(연차보고회)’4() 인천로얄호텔에서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콘퍼런스는 400여명의 학생, 학부모, 교직원, 시민 등이 참여한 가운데 학교, 삶을 [:]’라는 주제하에 총 3부로 진행되었다.

1부에서는 인천교육에서 추구하고 있는 공정·존엄 인권·평화·공존 교육환경 교원전문성 학생생활과 관련된 연구를 6개의 세션으로 나누어 발표를 진행하였고 관련 전문가를 패널로 초청하여 교육정책연구와 현장에서의 실천에 대한 의견을 나누었다.

2부는 갤러리 워크 형태로 연구자들과 참가자들이 소통하는 시간을 마련하였으며 인천교육포럼, 교육정책 연구두레, 교육정책연구소에서 진행된 연구결과를 32종의 포스터로 전시하였다.

마지막 3부 순서에서는 교육의 미래를 담아내는 인천 마을교육공동체 발전 방안 연구’, ‘빅데이터 기반 인천 교육정책 지원 방안에 대한 연구 발표 및 패널 토론이 이어졌고 이어진 종합토론시간에서 청중들과 더 깊은 질의와 응답 시간을 가졌다.

도성훈 교육감은 인천의 교육정책은 학생, 학부모, 교직원의 생각을 담아내고, 학교가 속한 마을, 지역, 동아시아, 세계라는 교육생태계를 닮아가고자 한다동아시아에서 인천교육의 정체성을 확립하고, 평화와 공존의 미래 인재를 키워나가기 위해 꾸준한 연구와 노력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초고층시대의 명당..재벌은 왜 초고층에서 살지 않을까?
  • 흑사병 사망환자 1명추가. 중국 당국 조치 이후 첫 사망자 발생해 긴장감.
  • 김건모 외에 계속되는 유명인들 관련 ‘성폭력 맞고소’ 여성들 실형선고 이유?
  • 개그맨 김철민 말기암 치료 기적 보이나? 페이스북 소식에 "간수치.콩팥 기능 등. 정상으로 나왔습니다"
  • 진중권, 조국임명 동의해 황당해 탈당..윤소하, 진 교수 ‘개인적인 사족에 불과’
  • 고유정 의붓 아들 죽인이유가? 현재 남편에 대한 복수심 때문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