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나경원 대표 임기연장 않기로
상태바
한국당, 나경원 대표 임기연장 않기로
  • 김준환 기자
  • 승인 2019.12.03 22: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황교안,"원칙대로 했다"

임기 연장이 거론되던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가 유임하지 않고 물러나게 됐다.

자유한국당 최고위원회의는 3일 청와대 사랑채 앞 천막에서 나경원 원내대표의 원내대표 임기 연장에 관한 회의를 열고 임기를 연장하지 않는 것으로 의결하면서 한국당이 새 원내리더십을 맞이할 것으로 보인다.

황 대표의 이같은 결정은 전날 당직 개편으로 시작된 당 쇄신의 일환으로 보인다. 앞서 황 대표는 박완수 사무총장 등 초·재선 의원을 주요 당직 전면에 내세웠다. 이에 당 안팎에서는 원내지도부 역시 바꿔야하는 것 아니냐는 목소리도 나왔다.

당 일각에서는 당직 개편과 함께 이날 오전 강석호 의원이 출마선언을 한데 이어 유기준 의원도 4일 오전 경선출마를 공식화 하기로 한 것이 나 원내대표의 임기연장 불허를 예고한 것이라는 해석도 제기된다.

황 대표가 나 원내대표의 임기 연장을 허용하지 않은 또다른 이유로는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법안 처리 등을 두고 교착 상태에 빠진 여야 협상에 돌파구를 마련하기 위한 포석으로 분석된다.

한편, 황 대표는 "원칙대로 하는 것"이라며 경선을 하겠다는 의원이 나왔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 신춘문예 샘터문학 제 8회 문학상, 신인문학상 시상식 성대히 거행
  • 인천시교육청, 산업안전보건위원회 구성 및 회의 개최
  • 샘터문학, 대림대학교 평생교육원과 상호 협력 협약식 가져
  • 태안군,발안산업 김기복 대표, 태안군청을 난장판 만들어
  • [화보] 치어리더 김현지 매력 넘치는 S라인 섹시미 발산
  • 샘터문학 이정록 회장, 대림대학교 평생교육원 주임교수로 위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