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동부경찰서, 경미범죄심사위원회 열려
상태바
대전동부경찰서, 경미범죄심사위원회 열려
  • 정해성 기자
  • 승인 2019.12.03 15: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신문=정해성 기자] 대전동부경찰서(서장 김의옥)는, 3일 오후 시민 자문위원 등 10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미 형사범에 대한 감경처분 적정성 여부를 심사하는 경미범죄심사위원회를 개최했다.

이 날 심사에서는 마트에서 부식류 등을 절취한 즉결심판대상자 2명에 대해 범죄경력 유무, 연령, 피해회복 여부 등을 고려해 훈방처분으로 감경 결정하였다.

위원들은 경미범죄라는 안일한 생각으로 범죄의식이 희박 할 수 있는 만큼 범죄행위의 위험성과 처벌에 대한 경각심을 심어주는 등 지도와 심리상담도 병행했다.

김의옥 서장은 “경미범죄심사위원회를 활성화함으로써 경미사범에 대한 사회복귀와 재발방지를 도모하고 법집행 신뢰도를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내외신문 / 정해성 기자 hsj3112@hanmail.net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 신춘문예 샘터문학 제 8회 문학상, 신인문학상 시상식 성대히 거행
  • 인천시교육청, 산업안전보건위원회 구성 및 회의 개최
  • 샘터문학, 대림대학교 평생교육원과 상호 협력 협약식 가져
  • 태안군,발안산업 김기복 대표, 태안군청을 난장판 만들어
  • [화보] 치어리더 김현지 매력 넘치는 S라인 섹시미 발산
  • 샘터문학 이정록 회장, 대림대학교 평생교육원 주임교수로 위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