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구, 환경미화원 11명 신규 임용
상태바
남동구, 환경미화원 11명 신규 임용
  • 조성화 기자
  • 승인 2019.12.02 19: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110명 응시 남동구(구청장 이강호)는 2019년도 환경미화원 11명을 신규로 임용했다. 최종합격자 16명, 11명 우선 임용
(인천=조성화기자)인천시 남동구가 2019년도 환경미화원 11명을 신규로 임용하고 이강호 구청장이 함께 기념사진을 찍고있다.사진=남동구청 제공.

(인천=조성화기자)남동구는 2019년도 환경미화원 11명을 신규로 임용했다.

구는 쾌적한 주거환경 조성 및 일자리 창출을 위해 (정년)퇴직 인원 11명에 추가로 5명을 더해 16명을 신규 채용했고, 이 중 11명을 12월 1일자로 우선 임용했다.

이번 남동구 환경미화원 신규채용에는 총 110명이 응시 해 6대1 이상의 높은 경쟁률을 보였다.

구는 지난 10월 21일 채용공고를 시작해 응시원서를 접수하고 체력검정시험과 면접시험을 거쳐 최종합격자 16명을 선발했다.

신규 채용된 환경미화원은 앞으로 도로청소, 노면청소차량 운행 등 구 전역을  깨끗하게 유지하는 현장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이강호 구청장은 “쾌적한 도시환경을 만들어 나간다는 자부심을 갖고 현장에서 책임감 있게 임해 줄 것과 항상 안전에 각별히 유의하면서 긍정적인 마인드를 가지고 열심히 일 해 달라”고 당부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초고층시대의 명당..재벌은 왜 초고층에서 살지 않을까?
  • 흑사병 사망환자 1명추가. 중국 당국 조치 이후 첫 사망자 발생해 긴장감.
  • 김건모 외에 계속되는 유명인들 관련 ‘성폭력 맞고소’ 여성들 실형선고 이유?
  • 개그맨 김철민 말기암 치료 기적 보이나? 페이스북 소식에 "간수치.콩팥 기능 등. 정상으로 나왔습니다"
  • 진중권, 조국임명 동의해 황당해 탈당..윤소하, 진 교수 ‘개인적인 사족에 불과’
  • 고유정 의붓 아들 죽인이유가? 현재 남편에 대한 복수심 때문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