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평생학습관, 갤러리 나무와 다솜에서 12일까지 박진이, 용소현 개인전 개최
상태바
인천평생학습관, 갤러리 나무와 다솜에서 12일까지 박진이, 용소현 개인전 개최
  • 조성화 기자
  • 승인 2019.12.02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생학습관_개인전
평생학습관_개인전

인천평생학습관(관장 김선미)이 운영하는 갤러리 나무다솜에서는 3() 부터 12()까지 박진이 기획 초대전과 용소현 개인전을 개최한다.

갤러리 나무에서는 중견작가 박진이의 치유적 풍경 - , 사랑기획초대 전시회가 열린다. 박진이 작가의 작품은 캔버스 위에 돌가루를 바르고 붓 칠한 것이 특징으로 기존 색감을 기반으로 작품의 뒷배경을 새롭게 인식한 작품 30여 점이 전시될 예정이다.

갤러리 다솜에서는 용소현, ‘예하-흐르는 물처럼개인전이 열린다. 물과 시간 그리고 인생을 소재로 용소현 작가는 자화상과 100년의 시간, 물 등을 표현한 작품 20여 점이 전시된다.

이번 전시회의 관람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로 관람료는 무료이며 일요일은 휴관한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인수 변호사, 국제형사재판소에 윤석열 총장 등 반인권반인륜범죄혐의로 고발
  • 법무부, 검찰사무보고규칙안 개정…"검찰총장, 장관에 수사 사전보고하라" 통보
  • 흑사병 사망환자 1명추가. 중국 당국 조치 이후 첫 사망자 발생해 긴장감.
  • 김철민 아침마당 출연…‘폐암말기’ 근황 공개해..개구충제(펜벨다졸) 복용후 효과 보고있다?
  • 역사상 최악의 전염병 ‘흑사병’ 확진 2명…中당국 전염 차단 총력
  • 진중권, 조국임명 동의해 황당해 탈당..윤소하, 진 교수 ‘개인적인 사족에 불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