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경찰청, 스쿨존 어린이 교통안전에 총력
상태바
전북경찰청, 스쿨존 어린이 교통안전에 총력
  • 정해성 기자
  • 승인 2019.12.02 16: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신문=정해성 기자] 전북경찰청은, 스쿨존 내 과속단속 카메라 전년대비 37.5% 증가(24→33대)하여 설치하였다고 2일 밝혔다.

단속은 10월 기준 전년대비 350% 증가(22,630→101,962건)하는 등 어린이 안전을 위협하는 법규위반 근절에 노력하고 있다.

조용식 전북청장은 9월 26일 어린이 안전을 위해 민․관․경 합동 스쿨존 캠페인 및 11월 14일 도교육청․도청․녹색어머니회 등 300여명이 참석한 어린이 교통사고 제로화 촉진대회를 직접 참석하는 등 적극적인 현장 방문 및 홍보를 실시했다.

그 결과, 도내 스쿨존 어린이 교통사고는 10월 기준 전년대비 65% 감소(17→6건) 및 13년 이후 7년간 스쿨존 어린이 교통사망 제로화 유지하며 어린이가 안전한 환경을 조성하는데 기여하였다.

또한, 전북경찰청은 ’18년 어린이 교통안전 중점관리 전국 2위, ’19년 상반기 어린이통학버스 집중 단속 전국 2위를 달성했다.

전북경찰은 최근 사회적 관심을 끌고 있는 스쿨존 어린이 교통안전 관련, 경찰 가용경력을 총 동원해서 집중 홍보와 단속을 병행할 예정이며, 지자체와 협업하여 과속카메라 등 교통시설도 보강할 계획이다.

이석현 교통안전계장은 “어린이는 우리의 미래인만큼 전북경찰은 스쿨존 교통안전에 총력을 다할것이며, 도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하였다.

내외신문 / 정해성 기자 hsj3112@hanmail.net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 신춘문예 샘터문학 제 8회 문학상, 신인문학상 시상식 성대히 거행
  • 인천시교육청, 산업안전보건위원회 구성 및 회의 개최
  • 태안군,발안산업 김기복 대표, 태안군청을 난장판 만들어
  • 샘터문학, 대림대학교 평생교육원과 상호 협력 협약식 가져
  • [화보] 치어리더 김현지 매력 넘치는 S라인 섹시미 발산
  • 샘터문학 이정록 회장, 대림대학교 평생교육원 주임교수로 위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