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특성화고 혁신으로 직업교육의 틀을 새롭게 바꾼다.
상태바
인천 특성화고 혁신으로 직업교육의 틀을 새롭게 바꾼다.
  • 조성화 기자
  • 승인 2019.11.22 23: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특성화고 혁신지원 사업에 102억 투자, 현장중심 맞춤형 직업교육과정 운영
인천특성화고 혁신방안 연구, 학과개편, 재지정평가 결과를 토대로 직업교육 혁신사업 추진
학교 공간 혁신, 실습실 안전 및 현대화, 창의적 기술인재 양성의 메카로 혁신

인천시교육청(교육감 도성훈)2020년도 8대 역점사업 중의 하나로 직업교육을 선정하고, 2019년도 인천특성화고 혁신방안 연구, 특성화고 재지정평가 결과를 기초로 직업교육을 혁신한다고 22() 밝혔다.

직업교육 혁신은 학교와 지역산업을 연계한 학교 공간 혁신과 실습실 현대화를 통해 기반을 구축하고, 시대 변화에 맞는 학과개편 및 민···관 협의체 구축 등을 통해 직업교육의 체질을 개선한다.

이를 위해 직업계고 재구조화 및 학과개편 지원 34NCS기반 교육과정 운영 지원 42특성화고 혁신지원 26억 등 총 102억을 내년도 예산에 편성하였다.

인천 특성화고는 지역사회의 전략산업 맞춤형 교육과정 개발·운영, 지역사회 인적물적 자원 활용교육, 특화된 진로 지도, 협약기업에서의 국내외 현장직무교육을 통해 졸업과 동시에 취업창업으로 이어지는 창의적 기술인재 양성의 메카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특성화고 혁신지원사업은 학교 실정에 따라 가고 싶은 학교, 머물고 싶은 학교, 실력을 키우는 학교, 꿈을 이루는 학교 4가지 유형으로, 특성화고 중 절반(13)을 우선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가고 싶은 학교는 학교 공간을 혁신하고, 학교의 정체성과 연계된 프로그램을 개발하여 중학생 및 학부모 교육 등 학교의 대내외 인식을 개선하고, 지역 산업 맞춤형 교육과정을 운영한다.

머물고 싶은 학교는 학생 친화적 환경을 조성하여 학교생활 만족도를 제고한다. 유휴공간을 학생 중심의 학습, 활동, 휴식 등 복합공간으로 개선하여 머물고 싶은 학교로 조성하고 자율동아리 및 학교기업 운영 등을 운영한다.

실력을 키우는 학교는 전문가(명장) 초빙 기술전수, 산학협력 활성화 등을 통한 학생 직무역량을 강화하여 취업과 연계한다.

꿈을 이루는 학교는 프로젝트 수업 활성화, 창의적 문제해결력 함양 등 창의적 기술인재 양성으로 국내외 취업창업을 선도하게 된다.

지역사회와 연계한 직업교육 혁신지원 사업으로 학생은 스스로 교육과정을 구성하며 성장해 나아가고, 학교는 지역사회 및 지역산업이 필요로 하는 고졸인력을 직접 양성하여 취업으로 연계한다.

도성훈 교육감은 인천에서 나고 자라서 교육을 받고, 삶의 터전을 잡는 직업교육 체제를 만들어 가야한다지역의 유관기관과 기업체들에서도 인천 아이들의 진로에 깊은 관심으로 해주시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흑사병 사망환자 1명추가. 중국 당국 조치 이후 첫 사망자 발생해 긴장감.
  • 초고층시대의 명당..재벌은 왜 초고층에서 살지 않을까?
  • 개그맨 김철민 말기암 치료 기적 보이나? 페이스북 소식에 "간수치.콩팥 기능 등. 정상으로 나왔습니다"
  • 진중권, 조국임명 동의해 황당해 탈당..윤소하, 진 교수 ‘개인적인 사족에 불과’
  • 고유정 의붓 아들 죽인이유가? 현재 남편에 대한 복수심 때문에..
  • 전광훈 “나는 왜 청와대 안부르나?”…강기정 “목사님은 경찰에서 부르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