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알복지재단, 소상공인·자영업자 돕는다.
상태바
밀알복지재단, 소상공인·자영업자 돕는다.
  • 조성화 기자
  • 승인 2019.11.21 2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영관리·홍보지원 IT 서비스 제공해 매출증대 도모.
(인천=조성화기자) ‘SO好(소호)성공프로젝트’ 경영지원사업의 수혜를 받게 될 예정인 장애인일자리 사업장 기빙플러스에서 직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밀알복지재단 제공.

(인천=조성화기자)밀알복지재단(이사장 홍정길)과 신한희망재단이 경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의 경영환경 개선을 위한 지원 프로그램인 ‘신한 SO好(소호)성공프로젝트’를 21일부터 시작한다.

‘신한 SO好(소호)성공프로젝트’는 신한금융그룹 전 그룹사가 참여하는 ‘희망사회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최근 자영업 폐업률 증대, 매출감소 등에도 불구하고 최저임금을 준수하는 30인 미만의 사업장을 지원하는 사회공헌사업이다. 밀알복지재단은 ‘신한 SO好(소호)성공프로젝트’ 사업수행기관으로 사업장 선정과 관리 등을 통해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의 매출증대를 도모할 예정이다.

지원대상은 소상공인•자영업자 중 정부일자리안정자금 지원을 받고 있는 사업장 및 사회적기업, 사회적협동조합, 장애인직업재활시설, 장애인표준사업장, 자활시설이며 선정된 사업장에게는 ‘신한 SO好(소호)안심경영팩’ 서비스를 1년간 무상으로 제공한다.

‘신한 SO好(소호)안심경영팩’은 매장 위치 홍보(통신 3사 내비게이션), 알바구인(아르바이트 구인사이트 유료 구인광고), 카드매출 조회(카드사별 매출금액 실시간 확인 및 매출확인 등), 출퇴근관리(직원 출퇴근 관리, 급여체크 기능 등) 등으로 이루어진 IT기반 서비스이다.

밀알복지재단과 신한희망재단은 11월 21일부터 1차(1만 사업장) 모집을 시작으로 2020년까지 10만 사업장 지원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한다.

신청 및 사업세부내용 확인은 전용홈페이지(shinhansoho.co.kr), 밀알복지재단(miral.org), 신한희망재단 홈페이지에서 가능하며 신한은행 Sol 어플리케이션과 이노톡(innotalk.co.kr)에서도 가능하다. 지원 대상자 발표는 신청 후 일주일 내 개별 통보된다.

밀알복지재단 정형석 상임대표는 “’신한 SO好(소호)성공프로젝트’가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 분들께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서비스가 되길 희망한다”며 “사업수행기관인 밀알복지재단은 해당 프로젝트를 성실히 수행해 소상공인에 힘이 되겠다”고 전했다.

신한희망재단 관계자는 “이번 지원이 경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많은 사업장에 비용 부담 완화 및 매출 증대로 이어지길 기대한다” 며 “지원이 필요한 소상공인•자영업자 사장님들의 많은 참여를 부탁드린다” 고 소감을 밝히고 “신한희망재단은 앞으로도 소상공인 여러분들께 힘이 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흑사병 사망환자 1명추가. 중국 당국 조치 이후 첫 사망자 발생해 긴장감.
  • 초고층시대의 명당..재벌은 왜 초고층에서 살지 않을까?
  • 개그맨 김철민 말기암 치료 기적 보이나? 페이스북 소식에 "간수치.콩팥 기능 등. 정상으로 나왔습니다"
  • 진중권, 조국임명 동의해 황당해 탈당..윤소하, 진 교수 ‘개인적인 사족에 불과’
  • 고유정 의붓 아들 죽인이유가? 현재 남편에 대한 복수심 때문에..
  • 전광훈 “나는 왜 청와대 안부르나?”…강기정 “목사님은 경찰에서 부르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