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원 의원, "문재인 대통령 새롭게 시작해야 한다"
상태바
박지원 의원, "문재인 대통령 새롭게 시작해야 한다"
  • 전용현 기자
  • 승인 2019.11.10 15: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적폐청산은 새로운 역사다.
5·18, 세월호, 용산참사 진상규명
민생경제, 청년실업, 인사, 4강 외교, 협치와 소통의 부족은 많은 반성과 개선이 필요
사진=페이스북 캡쳐
사진=페이스북 캡쳐

박지원 가칭 대안신당 의원이 임기 후반기를 맞은 문재인 대통령을 향해 "2년 반이 남았다. 새로이 시작해야 한다"고 페이스북을 통해 말했다.

박 의원은 "문재인 대통령의 임기 절반! 잃어버린 남북관계 10년의 벽을 넘어 3차례 남북정상회담, 2차례 북미정상회담은 역사적 사건으로 비록 현 대북관계가 교착상태이지만 극복의 과제"라며 "고 평가했다.

덧붙여 "문재인 대통령께서 성공해야 나라가 산다. 대통령이 실패하면 나라가 망하는 경험을 우리는 가졌다"고 했다.

 

박 의원은 또 "적폐청산은 새로운 역사다. 아직도 5·18, 세월호, 용산참사 진상규명은 또다른 숙제"라고 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오이도에서 유령 버스를 목격해도 제보하지 마세요
  • 프로야구 KIA타이거즈의 기아 챔피언스 필드 승리 요정 치어리더 김현지, 정가예의 집중 인터뷰
  • 직캠 1000만뷰의 걸그룹 걸크러쉬의 집중 인터뷰
  • '기도의 막이 내릴 때' 알게 되는 가슴 아픈 진실
  • 대구 계성고, 온라인 교육활동 중의 동아리 활동
  • 영화‘국도극장’ 이동휘-이한위-신신애-이상희-김서하가 선보이는 따뜻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