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대문구, 활짝 열린 어린이집! 마음 놓는 부모 마음!
상태바
동대문구, 활짝 열린 어린이집! 마음 놓는 부모 마음!
  • 박남수 기자
  • 승인 2019.11.07 2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남수/기자)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가 지역 보육 서비스의 품질을 제고하고자 지난 11월 1일(금), ‘2019 열린어린이집’ 29개소를 선정했다.


열린어린이집은 어린이집의 물리적 공간 개방성과 보육 프로그램 등에 부모가 일상적으로 참여하는 가운데 운영이 이루어지는 어린이집이다.


구는 부모가 믿고 맡길 수 있는 보육 환경을 만들기 위해 열린어린이집을 2017년 7개소, 2018년 10개소 선정해 운영한 바 있다. 열린어린이집에 대한 학부모들의 관심과 참여가 계속해서 높아짐에 따라 올해는 총 29개소로 열린어린이집을 확대 선정했다.


평가항목은 ▲개방성-공간 개방성, 부모 공용공간 조성, 정보공개, 온라인 소통창구 운영 ▲참여성-부모 개별상담(연 2회 이상), 부모참여프로그램 운영(분기별 1회 이상), 부모교육(연 2회 이상) 등 ▲지속가능성-부모참여활동 정기 안내(분기별 1회), 부모참여활동 수요조사(연 1회) ▲다양성-부모참여활동의 균형적 운영, 지역사회와의 연계 및 협력 활동(연 2회 이상) ▲지자체 자체 선정기준 등 총 5개며, 평가항목 평균 80점 이상 획득한 어린이집이 최종 선정됐다.


열린어린이집으로 선정된 어린이집에는 보건복지부 ‘보육사업유공자 포상’에 원장‧교사 우선 추천 및 포상을 추진하는 등의 인센티브가 제공된다.


구는 열린어린이집 운영을 통해 가정과 어린이집 간의 신뢰관계를 구축함으로써 아이의 건강한 성장을 도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병세 가정복지과장은 “열린어린이집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부모님들이 안심하고 아이를 맡길 수 있는 환경을 만들 것”이라며, “더불어 부모와 아이가 함께할 수 있는 더욱 다채로운 보육 프로그램도 계속해서 기획‧진행하겠다”고 밝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인수 변호사, 국제형사재판소에 윤석열 총장 등 반인권반인륜범죄혐의로 고발
  • 나영이 사건 조두순 '나오면 재범한다'!! 범인 얼굴 최초 공개
  • 법무부, 검찰사무보고규칙안 개정…"검찰총장, 장관에 수사 사전보고하라" 통보
  • 흑사병 사망환자 1명추가. 중국 당국 조치 이후 첫 사망자 발생해 긴장감.
  • ‘PD수첩’ 유준원 회장, 검사 ‘유착 의혹’ 제기..방송이후 검찰 개혁 찬성 여론조사는?
  • 김철민 아침마당 출연…‘폐암말기’ 근황 공개해..개구충제(펜벨다졸) 복용후 효과 보고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