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공단소방서, 벽 뚫는 무인방수탑차 시연회
상태바
인천공단소방서, 벽 뚫는 무인방수탑차 시연회
  • 임영화 기자
  • 승인 2019.10.13 0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공단소방서는 지난 11일 화재 대응능력을 강화하고자 도입한 무인방수탑차 시연회를 개최하였다고 12일 밝혔다.

벽 뚫는 무인방수탑차 시연회

이날 시연회는 김영중 인천소방본부장, 추현만 공단소방서장 등 소방공무원 50명이 참석한 가운데 공단소방서 주차장에서 진행됐다.

무인방수탑차는 지난해 발생한 더마밀 화재 시 구조물 파괴작업 한계, 밀폐된 공간 소방인력 장시간 현장 진입 곤란 등 화재진압 장애요인을 극복하기 위해 인천 최초로 2대가 도입됐다.

차량 제원은 철판 4㎜, 샌드위치 패널 200㎜, 콘크리트 160㎜를 뚫을 수 있고, 최대 작업 높이 21m에 분당 4,500리터 방수가 가능해 대형공장 및 물류창고 등의 대규모 화재진압 시 붕괴 또는 폭발 위험으로부터 소방대원의 안전을 확보했으며, 보다 능률적이고 신속한 화재진압이 가능해졌다.

김영중 인천소방본부장은 “무인방수탑차 배치로 특수재난 발생 시 효율적이고 적극적인 대응이 가능해졌다”며 “어떠한 재난 현장에서도 시민들의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프로야구 KIA타이거즈의 기아 챔피언스 필드 승리 요정 치어리더 김현지, 정가예의 집중 인터뷰
  • 영화‘국도극장’ 이동휘-이한위-신신애-이상희-김서하가 선보이는 따뜻한 위로
  • 직캠 1000만뷰의 걸그룹 걸크러쉬의 집중 인터뷰
  • '기도의 막이 내릴 때' 알게 되는 가슴 아픈 진실
  • 대구 계성고, 온라인 교육활동 중의 동아리 활동
  •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후보들,"내가 원내대표 적임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