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수원 의암호 레고랜드 층고상향 '반대' 기자회견..식수원에 층고상향이 왠말이냐!!
상태바
상수원 의암호 레고랜드 층고상향 '반대' 기자회견..식수원에 층고상향이 왠말이냐!!
  • 김학영 기자
  • 승인 2019.10.11 13: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일 오전 국회의사당 앞에서 중도본부 회원들이 식수원 의암호에 위치한 춘천레고랜드에 고층건물을 지으려는 강원도와 민주당에 항의했다.(사진제공: 2019년 10월 10일 중도본부)
10일 오전 국회의사당 앞에서 중도본부 회원들이 식수원 의암호에 위치한 춘천레고랜드에 고층건물을 지으려는 강원도와 민주당에 항의했다.(사진제공: 2019년 10월 10일 중도본부)

 

10(목) 국회의사당앞 강원도 레고랜드 반대 시민단체 '중도본부'가 기자회견을 열고 민주당에게 상수원을 오염시키는 춘천레고랜드의 증고상향에 반대하고 사업을 중단하라!고 촉구했다.

7일 오후 국회의원회관 306호에서 열린 ‘강원도 예산정책협의회’와 관련된다. 강원도 지역위원장 및 자치단체장들은 “레고랜드 조성사업 층수 제한, 설악산 오색삭도 환경영향평가 부동의, 원주․횡성 상수원보호구역 해제 협의 지연, 수질오염총량제 과도한 목표수질 요구 등 도내 주요 환경 현안 등의 해결을 민주당에 전달했고, 이에 대해 민주당은 “논의된 사항들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이행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을 기울이고 최선의 노력을 다해나갈 것을 약속” 했다.


강원도는 지난 1월 하중도 북쪽에 15층 대형호텔을 지을 수 있도록 용적률을 상향하려 ‘환경영향평가’를 신청했다. 5월 20일 원주환경청은 춘천레고랜드 사업이 처음에 “어린이 교육 및 가족단위 휴양” 목적으로 승인되었으며, 하중도가 상수원 보호구역 상류에 위치하여 “환경상 악영향을 우려”된다며 강원도의 용적률 상향을 거부하고 층고를 3~5층으로 제한한 바 있다. 현재 영국 멀린이 춘천레고랜드 부지 내에 7층높이의 최고급 호텔을 2개나 건설하려 하는데 그 또한 3~5층으로 층고가 제한된 상황이다.

중도본부는 “강원도가 추진하는 개발사업들이 환경적인 요인들로 중단된 것은 민주당 최문순지사가 사전에 철저한 검토 없이 주먹구구식으로 사업을 추진했기 때문이다.”며 “강원도가 잘못된 사업을 추진하여 중단됐다면 당연히 최문순지사가 책임을 져야 순리인데 민주당은 오히려 국민의 생명수인 상수원을 오염시키려 한다.”며 의혹을 제기했다.

2018년 12월 14일 강원도의회 본회의에서 '레고랜드 코리아 조성사업의 강원도 권리의무 변경 동의안’이 최종 통과됐다. 자유한국당 강원도의원 11인은 전원 반대했고, 민주당 도의원들은 35명 중 2명이 기권하고 33명이 기립투표로 전원찬성 했다. 동의안에 따라 강원도는 12월 17일 멀린사와 레고랜드MDA를 체결하여 중도유적지 레고랜드 부지를 영국 멀린에 100년간 무상임대 하고 (주)엘엘개발의 공사비 800억원을 멀린에 송금하게 했다. 춘천레고랜드를 위해 정부와 강원도는 지금까지 수천억을 지출했지만 사업이익의 88%이상은 영국 멀린이 차지한다. 심각한 불평등노예사업이라는 중론이다.

증도에 들어서는 레고랜드 전경
증도에 들어서는 레고랜드 전경

 

2017년 11월 13일 강원도의회 레고랜드행정사무감사에서 강원도 정만호경제부지사는 중도유적지를 개발함에 있어서 “무엇보다 땅값을 올리는 게 첫째 목표”라고 발언했다. 강원도는 춘천레고랜드사업이 아니라 레고랜드를 빌미로 추진 된 주위의 부동산개발사업에서 막대한 수익을 얻으려 한다. 국민건강과 직결되는 상수원의 오염이 우려되어 환경청에서 층고조정을 명령했음에도 강원도는 고층건물 추진을 멈추지 않고 10월 7일에는 민주당 이해찬 당대표에게 ‘레고랜드 조성사업 층수 제한’의 해결을 부탁한 것이다.

중도본부 정말남 사무총장은 “환경부가 의암호 중간에 건물의 층고를 제한하는 것은 지극히 당연한 조치다.”며 “민주당 지도부의 압박으로 환경부가 춘천레고랜드의 층고제한을 상향하면 깊은 터파기로 유적지가 훼손되며, 대규모상업시설의 콘크리트구조물들로 인한 침출수와 오폐수로 의암호는 심각하게 오염될 것이다.”고 주장했다.

회견에 참여한 시민들은 “국민들은 똥물을 먹고 싶지 않다!”며 의암호에서 춘천레고랜드가 중단될 때까지 투쟁을 지속할 것을 천명했다.

민주당이 어떤 조치를 취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CARPOS, 손해보험협회와『보험정비 상생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체결
  • 문재인 대통령 지지율 하락..청와대 “일희일비하지 않는다”
  • 넷플릭스 더 킹: 헨리 5세 BIFF 상영 D-1
  • [내외신문TV] 지금도 어디선가 암을 이기고 있다 제2화..김기옥 한의학 박사와 배우고 기공체조
  • 중국 건국70주년과 한국...'그 중국'이 다시 강력해졌다
  • 서울로미래로 예술협회 발대식 거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