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인천 남동구, 주민 건강 위해 맨발 걷기 흙길 4곳 조성

박종효 구청장, "꾸준히 관리하고 주민 의견 경청해 사업 추진"

하상기 기자 | 기사입력 2024/07/09 [14:46]

인천 남동구, 주민 건강 위해 맨발 걷기 흙길 4곳 조성

박종효 구청장, "꾸준히 관리하고 주민 의견 경청해 사업 추진"

하상기 기자 | 입력 : 2024/07/09 [14:46]

▲ 남동구 맨발걷기 흙길 4개소 조성(사진은 구월체육시설)

 

[내외신문/하상기 기자] 인천 남동구(구청장 박종효)는 최근 주민들의 건강 증진을 위해 맨발 걷기를 체험할 수 있는 흙길을 조성했다고 9일 밝혔다. 이번 흙길 조성은 최근 맨발 걷기 운동의 인기를 반영한 것으로, 주민들의 긍정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

 

남동구는 지난해부터 맨발 걷기 관련 시설 조성을 요구하는 민원이 꾸준히 접수되면서 맨발 걷기 흙길 조성을 추진했다.

 

구는 주민들의 건강과 여가를 위해 오봉근린공원(도림동 631), 만수4녹지(만수동 1018-1), 구월체육시설(구월동 1246), 늘솔길근린공원(논현동 738-8) 4곳에 120m 길이의 순환식 흙길을 조성했다.

 

남동구는 맨발 걷기 흙길 조성 과정에서 맨발 걷기 국민운동본부에서 제시한 '맨발 걷기길 기준안'을 준수했다.

 

구는 하부 인공물 및 부직포 사용을 피하고, 배수, 사후관리, 설치비용 등을 고려하여 황토와 마사토를 배합한 흙길을 조성했다.

 

주민들은 맨발 걷기 흙길 조성에 대해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주민들은 "근처에서 편리하게 맨발 걷기를 즐길 수 있어 좋다"고 말했다.

 

박종효 구청장은 "주민들이 집 근처에서 맨발 걷기로 건강을 챙기고 잘 이용할 수 있도록 꾸준히 관리하겠다""앞으로도 주민 의견을 경청하여 주민들이 원하고 필요로 하는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이 기사 좋아요
기자 사진
내외신문 부국장
내외신문 금감원 출입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