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인천시, 2024년 디지털 배움터 교육 본격 개시…1만9천여 명 대상

- 스마트폰 앱, 키오스크 등 실생활 디지털 활용 교육 
- 디지털 금융, 디지털 헬스케어 역량 강화 

하상기 기자 | 기사입력 2024/07/09 [15:15]

인천시, 2024년 디지털 배움터 교육 본격 개시…1만9천여 명 대상

- 스마트폰 앱, 키오스크 등 실생활 디지털 활용 교육 
- 디지털 금융, 디지털 헬스케어 역량 강화 

하상기 기자 | 입력 : 2024/07/09 [15:15]

▲ 교육 홍보 리플렛(이미지제공=인천시청)


[내외신문/하상기 기자] 인천광역시는 9일 군,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 경인교육대학교 산학협력단 등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2024년 디지털 배움터 교육 운영사업 착수보고회를 개최하고 본격적인 교육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올해 시는 군·구청 정보화교육장, 행정복지센터, 도서관, 복지관, 평생학습관 등 디지털배움터 주요 교육장 28곳과 상설 디지털배움터 2곳을 운영해 12월까지 총 19000여 명의 시민을 대상으로 다양한 디지털 교육을 제공할 계획이다.

 

교육과정으로 본인인증공공서비스 금융, 피싱 예방 인공지능 실생활 디지털 활용 온라인 콘텐츠 제작과 커뮤니티 활동 등 5가지 주제로 기본역량 교육을 추진한다.

 

특히 올해에는 인공지능(AI) 및 스마트기기를 활용한 건강관리, 본인인증 서비스를 이용한 금융·공공서비스 활용 교육에 힘쓸 예정이다.

 

또한, 시민 누구나 쉽게 디지털 교육을 접할 수 있도록 디지털 체험존 3개소를 운영하고, 배움터 방문이 어려운 소외계층을 위해 에듀버스가 직접 찾아가 교육을 진행할 계획이다.

 

교육을 받고 싶은 시민은 누리집(www.디지털배움터.kr) 또는 디지털배움터 콜센터(1800-0096)로 신청하면 된다.

 

황영순 시 정보화담당관은 그동안 디지털 역량 강화교육을 통해 정보취약계층의 정보화 수준이 꾸준히 향상됐으나, 아직도 디지털 활용능력 격차가 크다라며 시민 누구나 디지털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 좋아요
기자 사진
내외신문 부국장
내외신문 금감원 출입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