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팔당호, 수질정책협의회 주민대표단, "한강살리기 사업" 적극 지지 성명서 발표

이홍우 | 기사입력 2010/07/27 [20:17]

팔당호, 수질정책협의회 주민대표단, "한강살리기 사업" 적극 지지 성명서 발표

이홍우 | 입력 : 2010/07/27 [20:17]


팔당호수질정책협의회(이하 팔수협) 주민대표단이 지난 26일 긴급회의를 열고 ‘한강살리기사업’을 신속히 추진할 것과 점거농성을 즉각 중단할 것 등을 요구하는 성명서를 채택했다.
팔당호 7개 시?군 주민대표?주민실무위원들은 이날 팔수협에서 긴급 연석회의를 열고, 홍수피해 방지 및 팔당호 수질보전은 물론 생태계 복원과 자연보전 습지 조성에 따른 지역경제 활성화와 더불어 지역주민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할 수 있는 한강살리기사업을 찬성한다는 입장을 정리했다.
제안 설명에 나선 윤상익 팔수협 주민공동대표는 “한강살리기사업은 지난 30년간 중앙정부로부터 일방적인 중첩규제를 받아온 팔당호 주변지역에게 상수원도 지키며 지역경제도 활성화 할 수 있는 중앙정부의 정책이자 자연과 인간이 공존할 수 있는 정책”이라며 “7개 시?군 주민들은 한강살리기사업을 적극 찬성하고 있다”고 역설했다.
이에 따라 이들 주민대표단은 27일 한강살리기 사업의 신속한 추진 촉구는 물론 사업을 반대하는 팔당호 경작민 생계대책에 대한 정부의 마스터플랜 마련 및 공사장 점거 농성 중인 환경단체의 농성 중단 등을 포함한 성명서를 발표했다.
한편 이들 주민대표단은 향후 추진 경과를 살펴가며, 한강살리기사업 찬성 입장을 보다 더 적극적으로 표명하기 위한 팔당호 주변 7개 시?군 180만 주민 지지 결의대회를 개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팔당호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