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금융산업공익재단 "맹독성 농약으로부터 안전한 아시아" 국제컨퍼런스 개최

- 노동환경건강연구소와 함께 아시아 국가 농약 시료 분석 결과 발표 - 국내외 전문가들과 농약으로부터 안전한 사회를 만들기 위한 공동의제 도출

하상기 기자 | 기사입력 2022/12/05 [11:53]

금융산업공익재단 "맹독성 농약으로부터 안전한 아시아" 국제컨퍼런스 개최

- 노동환경건강연구소와 함께 아시아 국가 농약 시료 분석 결과 발표 - 국내외 전문가들과 농약으로부터 안전한 사회를 만들기 위한 공동의제 도출

하상기 기자 | 입력 : 2022/12/05 [11:53]

▲ 금융산업공익재단 박준식 이사장(앞줄 왼쪽에서 4번째)이 2022년 11월 30코트야드 메리어트 호텔에서 열린 맹독성 농약으로부터 안전한 아시아’ 국제 컨퍼런스에 참석한 국내외 참석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은행연합회)

 

[내외신문/하상기 기자] 금융산업공익재단(이사장 박준식, 이하재단’)과 노동환경건강연구소(소장 이윤근, 이하연구소’)는 지난 1130일 코트야드 메리어트 호텔에서 맹독성 농약으로부터 안전한 아시아(Safe Agriculture, Safe Asia) 국제 컨퍼런스8개국 37명이 참가한 가운데 개최했다고 밝혔다.

 

재단과 연구소는 20218월부터 동남아시아 노동환경·건강 개선 지원사업을 함께 수행하고 있으며, 2021년에는 네팔, 말레이시아, 방글라데시, 베트남, 스리랑카, 인도네시아, 일본, 필리핀 8개국과 일상 속 환경호르몬 노출 분석을 통해 지역사회 경각심 제고 및 정부 규제 촉구 등에 기여한 바 있으며, 올해에는 아시아 말레이시아, 베트남, 필리핀 3개국 대상 농약 시료 채취를 통해 농약 성분과 유해성 분석을 진행했다.

 

이번 사업에는 말레이시아, 베트남, 필리핀 3개국 4개의 NGO가 농약 시료분석 · 조사 사업에 참여했으며 농약 살포 지역 주민들의 농약 노출도, 채소·과일·곡식 내 잔류 농약 정도, 토양과 수질의 농약 오염도를 조사하였다.

 

 

컨퍼런스 1부에서는 조사에 참여한 4NGO의 책임 연구자들이 각국에서 조사한 농약 성분 분석 결과를 발표하였으며, 주민들이 생활하는 환경 내 먼지나 음식, 소변 등에서 맹독성으로 분류되는 농약 성분과 각 국가에서 금지하고 있는 농약 성분들이 검출되고 있음을 알 수 있었다.

 

 

컨퍼런스 2부에서는 농촌진흥청, 농림축산식품부를 포함한 국내외 정부, 시민사회 환경 전문가들의 발제와 토론을 통하여 맹독성 농약으로부터 안전한 아시아를 위한 협력 방안을 모색하고 아시아에서의 맹독성 농약 유통 및 판매 금지를 위한 노력, 맹독성 농약으로부터 농산물 안전 보장을 위한 노력, 농약 노출로부터 어린이 건강 확보를 위한 노력, 환경친화적이고 지속가능한 농업으로의 전환 등 4개의 공동의제를 도출했다.

 

박준식 금융산업공익재단 이사장은 이번 컨퍼런스를 통해 각국의 경험을 공유하고 농약으로부터 안전한 사회를 만들기 위한 글로벌 운동을 시작하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는 바람을 전했다.

 

금융산업공익재단은 우리나라 최초의 산업단위 노사공동 공익재단으로 201810월 설립되었으며, 금융노조 10만 조합원과 33개 금융기관이 공동 조성한 기금으로 국내외에 걸쳐 지속적으로 사회공헌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 은행권, 취약계층 지원 강화… 년간 5000억원을 조성 사회적책임 이행
  • 코픽스 11개월만 0.05%P 소폭 내려…잔액·신잔액기준은 올라 관련 대출금리 오를
  • 은행연합회 '2023년 범금융 신년인사회' 개최
  • 은행연합회‧SK텔레콤‧브이피, 은행사칭 보이스피싱 예방을 위한 '안심통화 서비스' 개시
  • 금융산업공익재단 "맹독성 농약으로부터 안전한 아시아" 국제컨퍼런스 개최
  • 은행연합회, 2023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일 은행 영업시간' 변경
  • 광고
    광고